상단 왼쪽 이미지 상단 가운데 이미지 상단 오른쪽
 작성자   김완하                                           일시 2019-02-09 19:26:29
  글제목  김완하의 에스프리(7)/별6/중도일보

DownLoad : 중도칼럼7.hwp (20 Kb)  다운 : 0 회


김완하의 에스프리

 

 

              별6  



일생 동안 저 어둔 하늘 속에

텃밭 일구어 빛을 뿌려온 사람

한낮의 고단함 건너와

매일 밤 등불에 심지 돋우고

등피 문질러 세상을 닦아온 사람

어둠 속 늘어가는 등을 헤며

불빛 다해 새벽 올 때까지 깨어도

우리 그의 마음 한편 바라볼 수 없는데

밤마다 빛을 심어 세상을 일구는 사람

 

 

우리가 피곤에 취해 온통 잠속에 빠진 밤. 들녘의 풀잎도 캄캄한 어둠이 지배하고 도랑물 소리 숨을 죽인 밤. 그래도 우리가 새 아침을 맞이할 수 있는 건 그 사람 때문이다. 그는 일생 어둠 밭을 일구고 별의 씨앗을 묻어온 사람. 그는 밤새 깨어 등을 닦고 새벽을 불러오는 사람. 그가 불 밝혀 하늘에 걸어놓은 등불들. 그의 손은 보이지 않으나 거대한 하늘 지배하는 힘. 그의 온기 느낄 수 없어도 새벽이면 밝아오는 골목.

                                                                               시인. 한남대 국어국문창작학과 교수



 
글목록
 

 Total:757    Page:( 76/1 )  
NO 글제목 작성자 작성일자 첨부 조회수
757 김완하 2019-02-23 243
756 김완하 2019-02-17 102
755 김완하 2019-02-09 76
754 김완하 2019-02-01 205
753 김완하 2019-01-30 100
752 김완하 2019-01-23 117
751 김완하 2019-01-15 116
750 김완하 2018-12-23 160
749 김완하 2018-12-20 161
748 김완하 2017-12-24 428
[ [1] [2] [3] [4] [5] [6] [7] [8] [9] [10] [▶] [76] ]
글목록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