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 왼쪽 이미지 상단 가운데 이미지 상단 오른쪽
 작성자   김완하                                           일시 2015-04-17 14:20:20
  글제목  옹이 속의 집

DownLoad : 옹이 속의 집.hwp (11 Kb)  다운 : 7 회

옹이 속의 집

 

 

상월초등학교* 플라타너스에

딱따구리 나무 파던 흔적 남았다

우듬지부터 둥치 따라 내려오다

깊게 파인 구멍 하나 찾았다

나무의 옹이 아래 딱따구리는 둥지를 묻고

수없이 구멍 드나들며 하늘 물어 오고

어둠을 길어 냈다

거기 한철 지내던 딱따구리 새끼 쳐 떠났다

딱따구리가 밤마다 둥지 틀 때

허공 속에서는 목탁이 울었다

하늘의 별도 그 소리에 귀를 열고

더 또렷이 빛이 났다

딱따구리는 어둠 파내 밤을 뚫고

나무의 가슴 퍼 올리며

끝내 새벽 열어 한 채 집이 되었다

나는 그 안 들여다 볼 수 없어

까치발 들고 나뭇가지 밀어 넣어도

그렇다, 이 구멍은 끝내 닿을 수 없다

몇 날 밤 딱따구리 부리는 파고들어

플라타너스 옹이에 고인 어둠을 찍었다

나무의 멍든 가슴을 재워

허공이 지은 집 한 채

아직도 밤마다 어둠 속에서는

허공의 빗장을 푸는 딱따구리 살아 있다

 

*충남 논산시에 있는 한 초등학교



 
글목록
 

 Total:240    Page:( 24/5 )  
NO 글제목 작성자 작성일자 첨부 조회수
200 김완하 2015-07-05 982
199 김완하 2015-07-05 1271
198 김완하 2015-07-05 843
197 김완하 2015-07-05 1055
196 김완하 2015-07-05 1033
195 김완하 2015-06-17 923
194 김완하 2015-06-13 1012
193 김완하 2015-06-09 944
192 김완하 2015-04-17 1157
191 김완하 2015-02-21 1162
[ [1] [2] [3] [4] [5] [6] [7] [8] [9] [10] [▶] [24] ]
글목록 
  검색